경제용어사전

원심분리기

[centrifugal separator]

원심력을 이용해 핵폭탄에 필요한 고농축우라늄을 만드는 데 쓰이는 장치다. 우라늄 원석은 핵분열이 일어나는 우라늄 235를 0.7% 함유하고 있고 나머지는 우라늄 238이다. 우라늄 235보다 우라늄 238이 더 무겁기 때문에 우라늄광석을 기체화한 뒤 원심분리기를 가동하면 우라늄 238이 제거되고 우라늄 235만 남게 된다.

길이 3m, 직경 20㎝의 원심분리기에 우라늄원석을 넣고 초당 500~800m의 속도로 분리하면 우라늄 235가 90% 이상 모인 고농축우라늄을 만들 수 있다. 원심분리기 1000개 정도면 핵폭탄 1개를 제조할 수 있다. 북한은 2000년 파키스탄에서 원심분리기 20여 대를 수입했다.

  • 엑시트시장[Exit market]

    나스닥에 상장하기 이전의 벤처기업들이 투자회수를 위해 주식을 거래하는 인수합병 시장이다. ...

  • 이해충돌방지법

    이해충돌 방지는 장관이 자녀를 특채하거나 공공기관장이 친척에게 공사를 발주하는 것처럼 공직...

  • 아파트형공장

    3층 이상의 동일건물내에 6개 이상의 공장이 입주할 수 있도록 건축된 집합건축물을 말한다....

  • 열독률

    신문의 매체력을 평가하는 중요한 척도로서, 전체 조사대상 중 최소한 5분 이상 특정 신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