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무궁화위성 7호

 

2017년 5월 5일 오전 6시50분(한국시간) 남미 기아나 쿠루 위성발사기지에서 아리안 5호 로켓에 실어 발사한 위성.

발사 37분 뒤인 오전 7시27분쯤 로켓 상단에서 성공적으로 분리돼 우주궤도로 진입했다.

가로 1.8m, 세로 2.3m, 높이 3.4m에 무게가 3.6t인 무궁화 7호에는 초고화질(UHD) 위성방송과 위성LTE 서비스용 중계기 33기가 달려 있다. 수명은 2032년까지다.

이로써 한국은 무궁화 5~7호와 코리아샛 8호, 해양관측위성 천리안 등 모두 5기의 정지궤도 위성을 보유하게 됐다. 정지궤도 위성은 고도 3만5786㎞ 상공에서 지구 자전주기와 같은 속도로 돈다.

항상 일정한 위치에 떠 있어서 24시간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신•방송 위성으로 사용된다. 앞서 발사된 무궁화 1호와 2호, 3호는 수명을 다했거나 해외에 팔렸다.

무궁화 5호와 6호는 국내 서비스에 중점을 두고 있는 반면 무궁화 7호는 일본과 동남아시아, 서아시아, 중동 등 광범위한 지역을 겨냥하고 있다.

무궁화위성 7호는 동경 116도에 위치 하게 될 방송통신위성으로, 프랑스 위성제작 기업인 탈레스 알레니아 스페이스(Thales Alenia Space)에서 제작했다. 2014년부터 올해까지 프랑스 칸(Cannes)과 툴루즈(Toulouse) 소재의 공장에서 조립 및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2017년 2월 발사 장소인 남미 프랑스령 기아나로 옮겨졌다. 위성 발사는 세계 최고의 발사 성공률을 자랑하는 프랑스 다국적 상업 우주 발사업체인 아리안 스페이스(Ariane Space)에서 수행했다.

무궁화위성 7호는 글로벌 커버리지를 바탕으로 한반도 외의 지역에서 위성 서비스가 가능하다. 서비스 영역이 주로 한반도에 국한되었던 무궁화위성 5•6호에 비해 7호는 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인도차이나, 인도 지역으로 커버리지를 확대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Ka-band 가변빔을 장착해 커버리지 지역 외에도 위성 서비스가 필요한 지역 어디에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Ka-band는 약 30GHz 상향(위성으로) 주파수와 20GHz의 하향(지상으로) 주파수를 사용하는 위성신호 주파수 대역이다. 과거 강우에 의한 감쇠가 심하기 때문에 잘 사용하지 않았으나, 분배 주파수가 넓어 많은 데이터를 한 번에 실을 수 있게 됐다. 최근 광대역 정보통신의 수요 증가로 새로이 각광 받는 신호대역이다.

무궁화위성 7호는 고해상도 위성방송 및 위성 LTE 서비스에 최적화된 54메가헤르츠(MHz) 대역폭의 ‘광대역 중계기’와 UHD 위성 방송 서비스에 대비한 ‘방송용 중계기’ 등 총 33기의 위성 중계기로 고품질 위성 서비스를 제공한다. 무궁화위성 7호의 설계수명은 15년이다.

  • 무선랜[Wireless LAN]

    랜에 있어 PC, 서버 등을 접속하기 위해 케이블 대신 전파를 사용하는 것. 무선 네트워크...

  • 명령상장[listing by order]

    유가증권의 상장은 증권거래소가 유가증권의 발행인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심사 후 증권관리위원회...

  • 미국표준협회[American National Standard Institute, ANSI]

    미국표준협회. 미국의 규격·공업 표준을 제정하는 비정부 기관. 국제 표준화 기구(ISO)의...

  • 모회사[parent company]

    의결권주 소유를 통하여 자회사를 통제하거나 실질적으로 소유하고 있는 회사. 모회사는 대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