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경제용어사전

자급제 폰과 알뜰 폰

 

`자급제 폰’과 ‘알뜰폰’은 가계 통신비를 줄이기 위해 정부가 도입한 것이란 점에선 같다. 그러나 자급제 휴대폰은 값싼 ‘휴대폰’을 유통하기 위한 것이고, 알뜰폰은 ‘통신비’를 낮추기 위한 것이란 점에서 다르다. 자급제 휴대폰은 2012년 5월 정부가 기존 이동통신사 중심의 유통구조를 개선해 이용자의 선택 폭을 넓히고, 휴대폰 가격 부담을 덜어준다는 취지에서 도입했다. 소비자가 휴대폰을 통신사 대리점에서 사는 게 아니라 대형마트나 온라인 등에서 구입한다는 게 특징이다.

자급제 휴대폰은 10만~30만원 정도의 싼 모델이 많다. 휴대폰을 사면 아무 통신사 대리점에서나 개통할 수 있다. 이때 통신사 대리점에서 휴대폰을 사서 개통할 때와 달리 ‘2년 의무약정’ ‘6만2000원 이상 요금제’ 등을 강요받지 않는다.기본료가 저렴한 요금제나 선불 요금제 등 자신의 입맛에 맞는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다.

알뜰폰(MVNO)은 SK텔레콤 등 이동통신사업자의 망을 도매가에 빌려 기존 통신사보다 30%가량 저렴한 가격에 비슷한 품질의 통신서비스를 제공하는 휴대폰을 말한다. 기본료 1만5000원 요금제 등 통신비가 싸다. CJ헬로의 `헬로모바일', 에스원의 '안심모바일' 등 수십곳이 영업중이고 알뜰폰 매장이나 온라인에서 휴대폰을 개통할 수 있다.

자급제 휴대폰을 사도 알뜰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 진공단열 기술[vacuum insulation]

    진공기술을 활용하여 열에너지 손실을 최소화하는 단열소재 기술. 제로에너지빌딩 구현 등 에너...

  • 자금사정지표

    일반적으로 시중의 자금사정이 좋고 나쁨을 판단하기 위한 지표에는 채권수익률, 어음부도율, ...

  • 조혈모세포 이식[stem cell transplantation]

    암세포와 환자 자신의 조혈모세포를 제거한 뒤 건강한 조혈모세포를 이식하는 치료법이다. 항암...

  • 재투자율[reinvestment rate]

    채권이나 기타 투자로부터 얻은 이자를 재투자한 경우의 수익률. 무이표채권의 재투자율은 예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