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조건부자본증권

[CoCo bond, contingent convertible bond]

유사시 투자 원금이 주식으로 강제 전환되거나 상각된다는 조건이 붙은 회사채를 말한다. 조건부 자본증권에는 역(逆)전환사채, 의무전환사채(강제전환사채) 등이 있다.

일반 전환사채(CB)의 경우 전환권이 채권자에게 있지만 역전환사채는 채권자가 아닌 사유 발생에 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일반 채권보다 표면 금리가 높지만, 원금을 회수하지 못할 위험이 있다.

2013년 말 바젤Ⅲ가 시행되면서 은행 혹은 금융지주회사는 BIS 비율을 높이기 위해 발행하는 후순위채나 신종자본증권(영구채)은 반드시 ‘전환’ 혹은 ‘상각’ 조건으로 발행해야 보완자본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코코본드"라고도 한다.

  • 제3세대 컴퓨터[third generation computer]

    집적회로로 만든 컴퓨터. 대형집적회로로 만들어진 컴퓨터는 보통 4세대 컴퓨터라고 한다. 제...

  • 중전[重電]

    산업용 전자 제품을 지칭하는 일본 용어

  • 전자영수증[e-receipt]

    결제정보를 종이가 아니라 스마트폰으로 받는 영수증. 종이영수증을 받을 필요가 없어 환경보...

  • 전업주의[specialized banking]

    은행, 증권사, 보험사 등이 각각 해당하는 고유의 서비스만을 제공하는 방식을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