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포이즌 풋

[poison put]

포이즌 풋은 해당 기업이 채무를 일시에 상환하는 제도로 채권자의 권리를 보호하는 장치이다. 하지만 포이즌 풋은 적대적 M&A를 피하는 방법으로도 쓰인다. 적대적 M&A 시도가 있을 때 해당 기업이 은행 등에 채무를 일시에 상환, 기업가치를 급격히 떨어뜨려 인수 대상으로서의 매력을 잃게 만든다. 기업 사냥꾼에게는 독과 같다 해서 포이즌 풋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우리나라에서는 2010년 6월 하이닉스반도체가 처음으로 이 제도를 도입했다.

  • 펀드 슈퍼마켓

    시중에서 판매되는 펀드들을 한곳에 모아 파는 온라인 쇼핑몰. 펀드 슈퍼마켓은 미국·영국·호...

  • 포지션 보유한도

    한 개인이나 회원이 미결제상태로 보유할 수 있는 선물계약고의 최대 한도. 시장의 과열을 막...

  • 플래시러시[Flash Rush]

    2005년 9월 12일 삼성전자 반도체총괄 황창규 사장이 처음 사용한 용어. 전세계 IT업...

  • 파생결합펀드[derivative linked fund, DLF]

    금리, 원자재 환율 등의 가격과 연결돼 투자 수익이 결정되는 파생결합증권(DLS)여럿을 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