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원자력발전

 

원자로에서 우라늄이 핵분열할 때 나오는 열로 증기를 만들어 그 힘으로 터빈을 돌려 전기를 생산하는 발전 방식이다. 연료만 다를 뿐 발전 원리는 석탄을 때서 물을 끓이고 여기서 나오는 증기의 힘으로 전기를 만드는 화력 발전과 같다. 우라늄 1g이 핵분열할 때 나오는 에너지는 석유 9드럼이나 석탄 3t을 태울 때 나오는 에너지와 맞먹을 정도로 막대한 에너지원이다. 체르노빌 원전 사고 등으로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커지기도 했지만 최근엔 기술 발전으로 위험성이 어느 정도 제어 가능한 수준에 도달한 상태다.

  • 인터넷 은행

    모바일과 인터넷으로만 영업하는 은행. 1년 365일 하루 24시간 가동되는 인터넷은행은 기...

  • 역금융 장세

    실적장세 이후로 주식시장이 최고 활황기를 맞아 주가에 불안을 느낀 외국인 투자자가 이탈하고...

  • 유니패스[UNI-PASS]

    한국이 개발 운영하고 있는 전자통관시스템. 물품의 수출입 신고, 세금 납부, 화물 검사 등...

  • 양극재[cathode materials]

    배터리의 용량과 출력 등을 결정하는 핵심소재로 소재. 생산원가의 40%가량에 달해 배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