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마셜의 K

[Marshalian K]

한 나라의 명목 GNP(국민총생산)에 대한 통화공급량 잔고의 비율. 통화공급의 적정수준을 측정하는 지표로 사용되고 있다. 통화공급의 범위는 현금통화, 예금통화, 준통화(정기성예금), 양도성예금(CD)의 합계액인데 정기예금을 제외하거나 우편예금 등을 더한 숫자가 사용되기도 하고, 명목 GNP 대신 명목국민소득이 쓰이기도 한다. 마셜의 K는 시중유동성이나 금융정세를 판단하는 자료로 사용되는데, 공급량이 늘어나면 마셜의 K 수치는 올라가고 인플레, 물가상승 등으로 이어진다고 한다.

  • 명목 국민총소득[nominal Gross National Income]

    1인당 국민소득, 국가경제 규모 등을 파악하는 데 이용되는 지표로, 우리 국민이 국내외에서...

  • 모듈[module]

    기계 및 전자산업에서 「덩어리 부품」을 통칭해서 부르는 용어다. 덩어리 부품은 여러개 부품...

  • 메인스트리트[Main Street]

    원래 미국 영국 등의 도시나 마을에 상점 등이 몰려 있는 상업 중심지를 뜻한다. 최근 금융...

  • 미처분이익잉여금[unappropriated retained earnings]

    전기 이월이익잉여금과 당기에 발생한 순이익을 합한 금액을 말한다. 기업이 영업활동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