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긴급지원자금

[Supplemental Reserve Facility, SRF]

1997년 12월 외환위기 당시 국제통화기금(IMF)이 통상적으로 지원하는 대기성 차관(SBA)으로는 부족하다고 판단해 미리 정한 한도를 넘어 긴급히 지원했던 자금을 말한다. 보완준비금으로 번역하기도 한다. 급전인만큼 벌칙금리가 적용되어 금리가 높다.

도입 후 1년간은 SDR금리+3%(6. 8%)를 적용하나 1년 경과 뒤부터는 6개월마다 자동적으로 0. 5%씩 금리가 높아져서 현재는 SDR+4%의 수준에 이르고 있다. 이에 비해 대기성 차관은 싼 이자(4. 5%)만 물면 되고 만기도 비교적 길다(3년).

IMF는 외환위기 발생 당시 한국에 총 2백10억달러를 빌려주기로 했는데 이는 사전에 설정된 한국에 대한 자금지원한도의 1천9백%에 달하는 것이었다. 이 중 5백%만이 정상적인 자금지원계획에 따른 대기성 차관이었다.

  • 개인 웹메시징 서비스

    이동통신사 홈페이지를 통해 자사 가입자에게 무료 또는 유료로 제공하는 문자 발송 서비스

  • 경영관리

    금융사고나 부실대출 등으로 경영상태가 극히 악화된 상호신용금고에 대해 감독기관이 취하는 조...

  • 고용자 셀프 서비스[Employee Self Service]

    기존의 인사관리 시스템처럼 사원들이 인사관리에 관한 업무에 접근할 경우 모든 과정이 인사부...

  • 광섬유 복합가공지선[Optical ground wire, OPGW]

    철탑에 송전선로와 더불어 설치되어 고압 송전선로를 보호하는 가공지선에 광섬유를 더해 통신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