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자이낸스

[Zinance]

모바일 플랫폼에 익숙한 `Z세대'(1994~2010년생)와 `금융(finance)'을 합한 신조어.

Z세대는 아직 자산과 소득이 적지만 과감한 레버리지(대출)로 소비와 투자에 적극적이다. 이들은 아직 나이가 어려 자산과 소득은 많지 않지만 2020년부터 ‘영끌(영혼을 끌어모은) 대출’로 주식과 암호화폐 상승장을 주도하기도 했다.

메타버스 등 새로운 플랫폼에서 종횡무진하는 이들은 금융시장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이들을 고객으로 끌어모은 카카오뱅크, 토스, 카카오페이, 네이버파이낸셜 등은 앱의 편리성과 친숙함을 무기로 순식간에 ‘데카콘 기업(기업가치 100억 달러 이상 신생기업)’에 진입했다. 특히 토스증권 계좌의 70%를 2030세대가 보유하는 등 이들을 등에 업은 신규 금융 플랫폼들의 성장세가 무섭다.

전통 금융사들은 생존 전략을 다시 짜고 있다. 조직·문화와 경영 전략, 상품과 서비스 등의 전면 개편이다. 조직 내에 2030세대로 이뤄진 마케팅팀을 신설하기도 한다. 기존 카드사들도 BTS와 블랙핑크 등 아이돌 그룹과 손잡고 팬덤을 겨냥한 카드를 출시하며 Z세대의 마음을 잡고 있다. 기존 금융권은 Z세대가 메타버스 등 새로운 플랫폼에 익숙하다는 점을 내세워 신규 플랫폼을 겨냥한 금융 서비스를 출시하고 있다. 이종(異種) 간 합종연횡(Zigzag) 등을 통해 새로운 기반(Zero Base)에서 금융산업이 재편될 것이란 관측이다.

  • 지하경제[underground economy]

    정부의 세금을 피해 겉으로 드러나지 않는 경제. 이 중에는 마약매매, 매춘, 도박 등 위법...

  • 장수채권[longevity bonds]

    수익률을 국민 평균기대수명 등에 연동시켜 수명이 증가하면 이자 등을 추가로 지급해 수익률이...

  • 제타바이트[zetabyte, ZB]

    1제타바이트는 1024엑사바이트(1EB=1024PB)로 1조1000억 기가바이트 (GB)에...

  • 정기예금 유동화증권

    은행 정기예금이 기초자산인 증권. 증권회사가 특수목적법인(SPC)을 세워 은행 정기예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