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핀테크 로보어드바이저

 

은행 증권사가 아니라 앱을 통해 자산관리를 받는 서비스다. 에임, 파운트, 핀트 등이 대표적이다. 연결계좌를 개설해 금액을 넣어놓으면 AI가 투자자의 성향에 맞는 자산 배분·상품 설계 등을 추천해주거나 돈을 직접 굴려준다.

핀테크 로보어드바이저 시장은 2020년 폭발적으로 성장했다. 에임, 파운트, 핀트 등 3사의 관리 금액은 작년 말 기준으로 1조1852억원을 기록했다. 2019년 말 2424억원에서 1년 만에 다섯 배 이상 성장한 것이다.

특히 2030세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소액으로도 은행·증권사의 프라이빗뱅킹(PB) 서비스를 누릴 수 있기 때문이다. 은행의 PB 서비스를 받기 위해선 최소 10억원 이상의 금융자산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 반면 핀테크 로보어드바이저의 최소 가입금액은 업체에 따라 10만~300만원 선이다.

은행도 핀테크 로보어드바이저의 알고리즘 도입을 적극 확대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2021년 3월 26일 퇴직연금 상품에 파운트의 로보어드바이저 ‘블루웨일’을 도입했다. 기존에 투자 상품 판매 추천에만 사용했던 기능을 퇴직연금에까지 적용한 것이다. 블루웨일은 투자자의 성향과 나이에 따라 자산 배분, 포트폴리오 변경 등을 돕는다.

로보어드바이저의 서비스 형태는 투자자문형과 투자일임형으로 나뉜다. 투자자문형인 에임과 파운트는 말 그대로 자문만 해주고 최종 투자 결정은 본인이 직접 내려야 한다. 반면 핀트와 같은 투자일임형은 AI가 알아서 투자 대상까지 결정하고 돈을 직접 굴려준다.

  • 표면금리[coupon rate]

    표면금리란 채권의 액면가액에 대한 연간 이자지급률을 채권 표면에 표시한 것이다. 세금계산시...

  • 페이-고[pay-go]

    `번 만큼 쓴다'는 뜻의 `pay as you go'의 줄임말이다. 재정지출 총량은...

  • 프로마스터[promaster]

    생산자를 뜻하는 프로듀서(producer)와 분야별 최고 권위자를 뜻하는 마스터(maste...

  • 파이어폭스 OS[Firefox OS]

    미국의 오픈소스 웹브라우저 개발재단인 미국의 모질라가 개발 보급하고 있는 새로운 개방형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