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플루오린 폴리이미드

[fluorinated polyimides, FPI]

불소처리를 통해 열 안정성과 강도 등의 특성을 강화한 폴리이미드(PI)필름으로 플렉서블 OLED용 패널 제조에 필요한 핵심소재다.
스마트폰과 TV용 LCD(액정표시장치), 휴대폰용 인쇄회로기판(PCB), 반도체 패키징, 3D프린팅 소재 등을 생산할 때 광범위하게 사용된다.
일본업체가 세계시장의 90%를 점유하고 있다. 일본 정부가 이 소재 수출을 규제하면 세계 TV용 OLED 패널 시장을 독점하고 있는 LG디스플레이와 스마트폰용 OLED 패널 1위 업체인 삼성디스플레이가 타격을 받는다. OLED 패널 공급이 막히면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사업과 LG전자의 OLED TV 사업에도 영향을 미친다.

  • 파트타임 정규직

    하루 3~4시간 정도 일하면서 사실상 정규직 수준의 대우를 받는 근로자. ''퍼플잡''을 ...

  • 폴 로디시나[Paul Laudicina]

    국제 회계법인인 AT커니의 명예회장. 미래에 발생할지 모를 여러 가능성을 시나리오로 만들어...

  • 페트로달럴[petrodollar]

    석유 수출국이 보유한 오일 달러 (oil dollar)를 말한다. 고유가에 따른 오일 달러...

  • 파노플리 효과[Panoplie Effect]

    소비자가 특정제품을 소비하면 유사한 급의 제품을 소비하는 소비자 집단과 같아진다는 환상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