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뉴로멤500

[NeuroMem® 500, NM500]

미국의 인공지능(AI) 반도체 설계회사인 제너럴비전(General Vision)이 개발한 뉴로모픽 칩. 576개의 뉴런을 칩 하나에 담은 것이다.
한국의 반도체 패키징업체인 네패스가 2017년 6월부터 독점 대량생산할 예정이다. 인텔 등 일부 글로벌 반도체 기업이 제한된 영역에 뉴로모픽 칩을 일부 쓰긴 했지만 대규모 상업 생산되는 뉴로멤500이(NM500) 처음이다.

NM500은 구글의 알파고, IBM의 왓슨 등 기존에 널리 알려진 AI와는 작동 방식이 다소 다르다. 기존 AI는 대규모 서버와 네트워크 장비가 필수다. 서버 단위로 연결된 거대한 컴퓨터가 입력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학습한 뒤 이를 필요로 하는 분야에 내려줘야 해서다. 클라우드 컴퓨팅이 기반이다.

NM500은 대규모 서버와 네트워크 장비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칩 안에서 자체 학습을 하기 때문이다. 칩 속엔 신호 처리를 담당하는 ‘뉴런’ 576개와 간단한 학습 알고리즘이 담겨 있다. 칩은 입력된 데이터를 스스로 학습한 뒤 동작하도록 설계됐다. 네패스 이병구 회장은 “백지상태에 어떤 그림을 그릴지는 칩을 구입해 쓰는 고객사가 정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칩 단위로 AI가 구현되기 때문에 전력 소모량이 적고 속도도 빠르다. 칩을 병렬로 연결하면 무한대로 확장하는 게 가능하다. 수백만개의 뉴런으로 구성된 네트워크를 손쉽게 구축할 수 있다. 네패스는 손톱 크기의 초소형 칩 형태로 양산에 나설 예정이다. 지능형 사물인터넷(IoT), 웨어러블 기기 등에 적용하기 위해서다. 이 회장은 “민감한 자료가 많아 데이터 유출을 꺼리는 산업체, 통신이 끊겨도 작동해야 하는 자율주행자동차, 간단한 AI를 필요로 하는 IoT 등에 주로 적용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 나노 물체[nano-object]

    3차원 물체의 외형치수 중 1개 이상의 길이가 나노 크기인 물질을 말한다.

  • 노사협의[labor agreement]

    고용 기간 동안 관리자와 노동자가 도달한 조정·조화. 노사관계에서 노사협의는 근로환경의 조...

  • 나노 섬유[nano fiber]

    굵기가 나노미터(1nm는 10억분의 1m)정도의 초극세사로 만든 섬유를 말한다. 필터, 의...

  • 노르웨이정부연기금[Government Pension Fund Global, GPFG]

    노르웨이가 운영하고 있는 세계최대의 국부펀드. 2019년 말 현재 자산규모가 1조1500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