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회사채안정화펀드

 

자금여력이 부족한 기업의 유동성을 지원하기 위해 금융위원회 주도로 조성된 펀드.
2013년 7월 금융위원회는 회사채시장안정화 대책을 마련했고 이에 따라 3200억원 규모의 회사채안정화펀드를 조성했다.. 3200억원 중 절반은 거래소와 예탁결제원 증권금융 금융투자협회 등 증권 유관기관이, 나머지 절반(1150억원)은 자기자본 규모가 큰 5대 증권사들이 마련했다.

회사채안정화펀드는 자금여력이 취약한 기업들이 ‘회사채 신속인수’를 신청하면 채권 매입에 참여해 2016년 3월말까지의 채권 매입액 규모가 23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 회사기회의 유용금지

    회사의 이익을 위해 할 수 있는 거래를 못하도록 하고 그 기회를 개인적으로 가로챘을 때 손...

  • 호캉스

    휴가를 호텔에서 즐기는 것을 말한다. 호텔(hotel)과 바캉스(vacance)의 합성어이...

  • 현행시장접근[Current Market Access, CMA]

    기존의 저율 관세하에서 상당량의 수입이 있었던 품목에 대해서 현 수준의 수입물량이 유지될...

  • 호혜세[reciprocal tax]

    미국이 다른 나라에서 수입하는 제품에 대해 그 나라가 미국 제품에 부과하는 관세만큼 세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