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청년의무고용

 

정원의 3% 이상을 청년으로 고용하도록 의무화한 제도다. 2014년부터 2016년까지 3년간 한시적으로 공공기관과 공기업에 한해 적용되고 있다. 의무 고용을 달성하지 못하면 벌금을 내야 한다. 노동계는 이 제도를 대기업에 확대 적용하자고 주장하고 있다.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청년실업을 해소하기 위해서라는 명분에서다.
그러나 취업준비생들의 대기업 선호도가 높아 대기업에까지 청년의무고용할당제를 확대 적용하면 대기업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들이 더 늘어날 수 있다는 비판도 제기되고 있다.

  • 추락한 천사[fallen angels]

    추락한 천사란 투자적격 등급을 상실한 기업을 뜻한다. 2005년 5월 5일미국의 제너럴모터...

  • 처머니[Chermany]

    막대한 무역흑자를 내고 있는 중국(China)과 독일 (Germany)를 합친 말. 201...

  • 총투자율

    =국내총투자율+대외투자율

  • 차량인식번호[Vehicle Identification Number, VIN]

    차량에 대한 자료를 효율적으로 관리하여 리콜 캠페인시 정확성과 능률을 향상시키고 사고방지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