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안전통화의 저주

[curse under safe haven]

미국, 유럽의 잇따른 위기로 안전통화로 부각된 엔화가 강세가 돼 가뜩이나 어려운 일본경제가 디플레이션이 우려될 정도로 더 어렵게 하는 상황을 말한다. 배리 아이켄그린 미국 버클리대 교수가 처음 주장했던 ‘안전 통화의 저주’는 미국과 유럽의 잇단 위기에 따라 안전 피난처(safe haven)로 엔화 수요가 증가되는 현상을 말한다.
일본의 경기침체가 지속되는 가운데서도 미국, 유럽의 잇따른 경제위기로 엔화가 오히려 안전통화로 부각돼 강세를 띠게 되는 것이다. 2012년 12월 아베노믹스(아베 신조 총리의 경제정책)가 태동한 직접적인 계기가 됐다.

  • 외부효과의 내부화[internalizing an externality]

    세금으로 외부효과를 개선하는 것을 말한다. 정부가 생산자에게 세금을 부과하면 사회적 최적 ...

  • 이사장[chairman of the board]

    회사 내에서 높은 지위의 임원으로 이사회의 모임을 주관하는 이사회의 구성원. 이사장은 회사...

  • 위성합법시스템[global positioning system, GPS]

    인공위성을 이용해 대상물의 위치, 고도, 속도를 알아내는 위성위치측정시스템. 3개 이상의 ...

  • 이중전환채[dual convertible bond]

    보통주식으로만 전환시킬 수 있는 전환사채와는 달리 보통주식 또는 확정이자부 유가증권 중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