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마진 콜

[margin call]

선물계약의 예치증거금이나 펀드의 투자원금에 손실이 발생해 추가 증거금을 내야 하는 것을 말한다. 증거금이 모자랄 경우 증거금의 부족분을 보전하라는 전화(Call)를 받는다는 뜻에서 붙여졌다. 투자자들뿐 아니라 돈을 빌려준 금융회사들도 마진 콜을 받을 수 있다.

마진콜이 걸리게 되면 투자자는 신속히 증거금을 채워야 계약이 계속 유지될 수 있다. 따라서 수익률이 떨어져 펀드들이 마진 콜을 당할 때는 증거금을 보전해야 시장으로부터 신뢰를 유지할 수 있다. 이 때문에 마진 콜이 발생하면 반드시 디레버리지(de-leverage) 현상으로 연결된다.

이 과정에서 투자자산 회수에 따른 자산가격 하락과 유동성 확보로 인한 유동성 경색현상이 발생하기도 한다. 마진 콜에 응하지 못할 경우 거래소는 자동반대매매(청산)를 통해 거래계약 관계를 종결시킨다. 원래는 선물거래에서 사용되는 용어였으나 펀드 등에도 일반화됐다.

  • 무역장벽[trade barrier]

    어떤 재화의 국내수입이 어렵도록 혹은 불가능하도록 하는 정부 운영상의 조치 또는 제한의 모...

  • 무배당보험[無配當保險]

    보험료 산정의 기초가 되는 예정사망율, 예정이율, 예정사업비율의 안전도를 가능한 한 축소하...

  • 목함지뢰

    북한군이 운용하는 2차 세계대전 당시 옛 소련군이 개발한 나무상자 형태의 대인지뢰. 소나무...

  • 미디어플로[MediaFLO]

    2004년 퀄컴이 개발한 차세대 이동휴대방송 기술. 미디어플로는 유럽에서 개발된 이동휴대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