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와타나베 부인

[Mrs. Watanabe]

''와타나베 부인''은 국제 금융 시장에서 일본 투자자들을 지칭할 때 쓰는 용어다.

와타나베(渡邊)는 일본에서 제일 흔한 성(姓)의 하나라 와타나베 부인은 원래 고수익을 찾아 국경을 넘나드는 일본 주부 투자자를 의미했으나

이후 일본의 개인투자자나 자금을 대표하는 용어로 발전했다. 이들은 일본에서 낮은 금리로 엔화를 빌려 외화로 환전한 뒤 해외 고금리 자산에 투자하는 ''엔캐리 트레이드''의 숨은 주역이기도 하다.

유럽의 소피아 부인(유로 캐리트레이드), 미국의 스미스 부인(달러 캐리트레이드), 중국의 왕씨 부인 등과 같은 개념이다.

관련어

  • 은행자본확충펀드

    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자기자본비율을 높이도록 지원함으로써 은행이 기업부문에 자금을 ...

  • 이라크전쟁

    2003년 3월20일부터 4월14일까지 미국과 영국 등 연합군이 이라크를 상대로 벌인 전쟁...

  • 오토모티브 그레이드 리눅스[Automotive Grade Linux, AGL]

    오픈 플랫폼을 활용해 자동차 인포테인먼트(정보나 오락거리를 제공하는 장치)를 개발하는 프로...

  • 아이패드[iPad]

    미국 IT기업인 애플이 2010년 4월 3일 미국에서 출시한 태블릿 PC의 일종. 웹서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