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유동화전문회사

[SPC]

금융기관에서 발생한 부실 채권 매각을 위해 한시적으로 운영되는 특수목적회사다. 채권 매각과 원리금 상환이 주요 업무이며 부실채권 처리 업무가 끝나면 자동으로 없어지는 일종의 페이퍼 컴퍼니다. SPC는 금융기관의 부실채권을 인수해 국내외 투자자들에게 팔아넘기는 중개기관 역할을 한다. 외부 신용평가 기관을 활용해 부실채권을 현재가치 환산한 뒤 이에 해당하는 자산유동화채권(ABS)을 발행하는 등 여러 방법을 동원한다.

  • 역배열[divergence]

    기술적 지표와 지수 간의 이탈, 괴리를 의미한다. 즉, 주가가 하락세를 지속하면서 저점을 ...

  • 연료전지 발전설비

    액화천연가스(LNG)에서 추출한 수소와 공기 중 산소를 반응시켜 전기에너지 및 고온의 물을...

  • 워케이션[workcation]

    일(Work)와 휴가(Vacation)의 합성어로 휴가지에 머물면서 일을 병행하는 근무형태...

  • 이자라[Ijara]

    무라바하 다음으로 이용도가 높은 방식으로 리스와 비슷하다. 금융회사가 설비나 건물 등을 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