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실질국민총소득

[real gross national income, real GNI]

한 나라 국민이 국내는 물론 국외에서 생산활동을 통해 벌어들인 소득의 실질구매력을 나타내는 지표다. 한 나라의 경제력을 측정하기 위해서는 생산측면뿐만 아니라 교역조건을 감안한 구매력 등을 따로 산정해야 한다는 차원에서 도입됐다.

생산지표인 실질 GDP(국내총생산)에서 실질 무역손실을 빼고 자국민이 외국에서 얻은 소득은 합치고 외국인이 국내에서 번 소득은 뺀다. 따라서 국내 총생산이 증가해도 수입단가가 수출단가에 비해 더 큰 폭으로 상승하는 `교역조건 악화'' 현상이 발생하면 실질 GNI는 떨어질 수 있다. 실질 GNI가 감소하면 국민이 쓸 돈이 그만큼 줄어들어 체감경기가 악화된다.

  • 사용후핵연료[high-level waste]

    원자력발전소에서 3~5년간 쓰고 남은 핵연료(폐연료봉)를 말한다. 강한 방사선과 고열을 방...

  • 수소법 개정안

    `수소경제 육성 및 수소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의 개정안. 발전사들이 일정 비율 이상의 수...

  • 신속처리권한[fast-track authority]

    사상 그 유례가 없는 테러 대참사와 이에 따른 보복전쟁, 그리고 경기 진작을 위해 부시 행...

  • 시가 회계제도

    최근 세계인의 이목(耳目)이 일본경제와 증시에 몰리고 있다. 다음달 1일 ''시가 회계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