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과표현실화율

 

각종 세금은 과세표준(과표)에 세율을 곱해서 산출하는 것이 원칙이다. 따라서 과표의 크기가 적으냐 많으냐가 바로 세금 부담의 크기를 결정하는 것이라고도 볼 수 있다. 과표의 중요성이 이처럼 크기 때문에 과표가 어느 수준에서 결정되느냐는 납세자 입장에서뿐만 아니라 징세 당국에도 매우 중요한 일이다.

과표가 실제 세금을 내야 하는 대상(동산·부동산의 가액, 소득 등)을 얼마나 충실히 반영하고 있는가를 나타내는 것이 바로 과표현실화율이다. 모든 세금에서 과표현실화율이 100%가 되는 것이 바람직하나 현실적으로는 이것이 곤란한 경우가 대부분이다. 매달 월급에서 원천징수되는 근로소득세는 100% 과표가 현실화된 예이다. 현재 국세청이 발표하는 기준시가는 과표현실화율(아파트 실거래가격 반영비율)이 70∼80%에 이른다.

  • 관리수익

    사모펀드(PEF) 또는 벤처투자펀드의 운용을 맡은 운용사가 펀드조합원들에게 받는 수수료. ...

  • 기준일[record date]

    회사가 일정한 날을 정하여 그날 현재까지 주주명부에 기재되어 있는 주주 또는 질권자를 권리...

  •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Korea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UST]

    과학기술 분야 고급 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2003년 22개 정부출연연구기관들이 참여해...

  • 검인계약서 제도

    계약으로 소유권 이전등기를 할 때 시·군·구청의 검인을 받은 계약서를 첨부해야만 등기가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