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옐로우 칩

[yellow chip]

재무구조 우량주를 블루칩(Blue Chip)이라고 일컫는데 비해 그 보다 한단계 낮은 주식을 부를 마땅한 이름이 없자 국내증시에서 만들어낸 신조어이다. 1999년부터 사용되기 시작했다. 재무구조와 수익력이 뛰어난 블루칩에 비해 기업의 펀더멘털이 상대적으로 뒤떨어지는 중저가 우량주를 지칭하는 용어다. 블루칩이라고 부르는데 딱 떨어지는 기준이 없듯이 옐로칩에도 뚜렷한 기준은 없다. 블루칩이 1류주(株)라면 옐로칩은 2류주 정도로 보면 된다.

  • 의무이행기간[commitment period]

    교토의정서체제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목표를 달성하는 기간. 현행 교토의정서의 경우 5년 단위...

  • 압축도시[compact city]

    도시 중심부에 초고층 빌딩을 밀집시켜 별도의 교통수단 없이도 주변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

  • 외화대출

    외국환은행이 특정 목적의 융자를 외화로 해주는 제도. 외국환은행이면 어느 곳에서나 외화대출...

  • 워터마킹[watermarking]

    워터마킹은 디지털 미디어에 워터마크를 삽입하는 기술이다. 워터마크는 로고, 텍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