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크레디트스위스

[Credit Suisse]

크레디트스위스는 1856년에 알프레드 에셔가 설립한 스위스의 글로벌 투자은행이다. 투자은행, 프라이빗 뱅킹, 자산 관리, 그리고 부동산 서비스 등 다양한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2022년 말 기준으로 자산 규모는 약 5313억 스위스프랑(753조원)으로 세계 9대 투자은행(IB) 이며 전세계 50여개국에 5만 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다.

크레디트스위스는 최근 몇 년 동안 금융위기와 세금 회피 및 자금세탁과 같은 여러 가지 사건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어왔다.
2023년 3월 미국의 SVB와 시그니처은행의 연쇄 붕괴충력으로 뱅크런(대규모 예금 인출) 우려가 커지면서 15일(현지시간) 크레디트스위스 주가는 장중 30.8% 급락했다.

크레디트스위스는 SVB 사태 이전부터 부도 가능성이 거론됐다. 크레디트스위스는 2021년부터 2022년까지 두 차례의 큰 투자 실패를 겪었다. 첫 번째는 미국 헤지펀드 (Archegos Capital Management)에 대한 대출로 약 6조원의 손실을 입었고, 두 번째는 영국의 공급망 회사 그린실(Greensill)에 대한 대출로 약 3조원의 손실을 입었다.

크레디트스위스는 2023년 3월 16일 스위스국립은행(SNB)으로부터 최대 500억스위스프랑(약 70조3000억원)을 대출받아 유동성을 강화하는 ‘단호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최대 30억스위스프랑(약 4조2000억원) 규모의 선순위 채무증권 발행 계획을 발표하면서 “추가로 확보한 유동성으로 핵심 사업과 고객을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위스 금융당국이 신속하게 나섰지만 크레디트스위스의 재무 부실을 충분히 채울 수 있을지는 미지수라는 지적도 나온다. 크레디트스위스가 2022년 회계 내부통제에서 발견했다고 인정한 ‘중대한 약점’으로 인한 손실 규모가 어느 정도인지 파악되지 않아서다. 로이터는 “크레디트스위스는 대규모 손실을 내고 있어 고객 예금 지급과는 별개로 자생력을 의심받고 있다”고 진단했다.

결국, 그로 부터 이틀뒤인 3월 18일 크레디트스위스는 UBS에게 인수됐다. 인수 총액은 32억3,000만 달러(4조2,200여억 원)로, CS의 모든 주주는 22.48주당 UBS 1주를 받게 된다. 인수전일 크레디트스위스의 종가 기준 달러 전환 시가 총액은 약 80억 달러(10조4,760억 원)다.

UBS는 CS의 투자 부분을 축소하되, CS 인력 감축 여부는 천천히 파악키로 결정했다. 통합 법인의 최고경영자(CEO)는 랄프 해머스 현 UBS CEO가 계속해서 맡게될 예정이다.

관련어

  • 칼레트라[Kaletra]

    로피나비르(lopinavir)와 리토나비르(ritonavir) 성분을 조합한 인체면역결핍바...

  • 켈리 라이트

    미국 투자자문회사인 인베스트먼트퀄리티트렌즈(IQT)의 배당주 투자 전략을 집대성한 투자 전...

  •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유전자의 특정 부위를 절단해 유전체 교정을 가능하게 하는 리보핵산(RNA)기반 인공 제한효...

  • 코퍼티션[coopetition]

    경쟁(Competition)과 협력(cooperation)의 합성어로 "coopertit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