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맞춤형 화장품 조제관리사

 

맞춤형 화장품 판매업은 고객의 피부 타입과 취향에 따라 꼭 맞는 화장품을 제공하기 위해 2020년 3월 14일 도입되는 제도다.
매장에서 화장품의 내용물을 소분하거나 다른 내용물과 혼합하든지, 새로운 원료를 첨가하는 방식으로 제조해 판매하게 된다.
맞춤형 화장품을 판매하려는 회사는 판매장마다 국가자격시험을 통과한 조제관리사를 둬야한다.
조제관리사는 매장에서 각각의 고객을 위한 맞춤형 화장품을 제조하는 실질업무와 관리를 책임지게 된다. 한국생산성본부가 제1회 자격시험을 2020년 2월 22일 치룰 예정이다.

  • 마빈스[MAVINS]

    멕시코, 호주, 베트남, 인도네시아,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첫번째 글자를 딴 용어...

  • 미경과이자[unearned interest, discount on notes payable]

    이미 금융기관에 의해 대부에 대해 수금되었지만 대부의 원금이 충분히 오랫동안 미결제되었기 ...

  • 미공개 신기술

    특허 출원은 했지만 등록은 되지 않은 기술을 뜻한다. 미공개 신기술의 장점은 특허 등록 전...

  • 매니지리얼 마케팅[managerial marketing]

    마케팅의 역할을 사회나 경제와 같은 전체적인 시점에서 파악하는 것이 아니라 기업목적에 비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