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시가총액 비중 상한제

[CAP, CAP]

코스피200, 코스피100, KRX300 등 시장을 대표하는 지수에서 지수 구성 종목 중 1개 종목의 시가총액 비중이 30%를 넘기지 못하도록 제한하는 규정으로 2019년 6월 한국거래소가 도입했다.

특정 종목 1개의 시총이 전체의 30%를 넘어도 30%까지만 지수에 반영된다.

매년 5월과 11월 마지막 매매거래일로부터 직전 3개월간 평균 편입 비중이 30%를 넘어설 경우 6월과 12월 선물 만기일 다음 매매거래일에 비중을 조정한다.

지수를 기초로 만드는 펀드들은 해당 주식의 비중을 30% 이하로 낮춰야 한다.
2019년 11월말 삼성전자가 시가총액 비중 상한제의 적용을 받을 경우 지수를 추종하는 패시브 투자 자금의 유출이 불가피하게된다.

  • 소액결제 서비스

    소액결제란 기관 간 뭉칫돈을 결제하는 거액 결제에 대비되는 개념으로 개인 간 또는 개인과 ...

  • 손금산입[損金算入]

    당해연도에 기업회계에서는 재무상 비용으로 처리되지 않았으나 세법상으로는 비용으로 인정해주는...

  • 순보험료[net premium, pure premium]

    영업보험료 중 예정사망률과 예정이율에 의해 산출된 부분으로서 장래보험금 지급의 재원이 되는...

  • 산포계획[scatter plan]

    여러 종류의 라디오, TV 프로 도중에 광고방송을 예정하는 방송매체의 입안.이 입안으로 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