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포치

[破七, yuan breaks 7 per dollar]

중국 위안화 환율이 달러당 7위안을 넘는 현상.
2019년 8월5일 위안/달러 환율은 8월2일의 6.94에서 7을 넘어 7.05를 넘어서는 급락세를 보였다. 달러대비 위안화 가치가 7위안을 넘어선 것은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처음이다.

중국 인민은행은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추가 관세 인상 때문이라고 주장했지만, 시장은 중국이 관세 전쟁에 이어 환율 전쟁에 나선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위안화 가치가 떨어지면 중국 제품의 달러 표시 가격이 떨어져, 미국의 관세 인상을 어느 정도 상쇄할 수 있지만 장기화될 경우 환차손을 피해 외국자본이 빠져나갈 수 있다.

이에 미국은 5일(현지시간) "중국이 자국 통화 가치를 떨어뜨리기 위한 구체적인 조치를 취했다"며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했다.

  • 퍼블리즌[Publizen]

    Publicity(공개, 홍보)과 Citizen(시민)의 합성어. 인터넷을 통해 자신을 대...

  • 플랫폼 비즈니스[platform business]

    사업자(공급자)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여기에 소비자의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받지않고 참여할...

  • 팍스 달러리움[Pax Dollarium]

    미국 통화인 달러화가 주도하는 세계경제 질서를 일컫는 용어이다. 미국 달러화는 국제통화 체...

  • 핀테크[FinTech]

    금융을 뜻하는 파이낸셜(financial)과 기술을 뜻하는 테크놀러지(technolo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