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노란 조끼

[Yellow Vest]

프랑스 정부가 각종 사고에 대비해 차량에 의무적으로 비치토록 한 형광 조끼로, 운전자 등 서민층을 상징한다.

프랑스의 ‘노란 조끼’ 시위는 10월 ‘유류세 18% 인상안’이 시발점이었다. 각종 보험료와 세금 부담에다 기름값까지 오른다는 소식에 시민 분노가 폭발해 2018년 11월17일 노란 조끼’ 시위가 발생했다.

시민들이 자신의 차에 있던 노란색 야광 조끼를 입고 과격한 반정부 시위를 벌였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유류세 인상안 철회 등 사실상 항복 담화문을 발표했지만 시위대는 ‘대통령 사임’을 요구하고 있다.

  • 나노막대기

    단면의 지름이 수 ~ 수십 나노미터(1나노는 10억분의 1미터) 정도의 극미세한 막대기 형...

  • 녹색금융[green finance]

    환경적 편익을 가져오는 투자에 대한 금융. 우리나라에는 2009년 정부가 녹색금융을 ...

  • 노령연금

    국민연금에 10년 이상 가입하고 60세(소득이 없을 경우 55세)가 되면 그때부터 평생동안...

  • 녹조[綠藻, 水花, water bloom]

    호수나 하천에서 서식하는 식물성 플랑크톤인 조류의 일종. 개체 수가 크게 늘어나면 물빛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