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H5N6

 

2016년 11월 중순부터 한국을 휩쓸고 있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

2014년 중국을 휩쓸었던 것과 같은 종류이다.

조류간 전염성이 강하고 사람에게도 감염가능성이 높다.

중국에서 2014년 4월 발생한 인후 2016년 12월 16일 현재까지 15명이 감염돼 6명이 숨지기도 했다.

우리나라에서 2014년 유행했던 H5N8형보다 병원성이 강하고 전파 속도도 빠르다. 2016년 11월 중순 발생 1개월 만에 도살 처분 마릿수가 1600만마리에 달하는 등 이전보다 피해 규모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정부는 2016년 12월 AI 위기경보 수준을 가장 높은 단계인 ‘심각’으로 상향 조정했다.


이번 AI 바이러스는 H5N6형으로 변종이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관계자는 “2014년 발병 때와는 달리 이번엔 오리 토종닭 야생조류 폐사체 등에서도 바이러스가 계속 발견되고 있다. 이번 바이러스를 고병원성이라고 하는 이유”라고 했다. 일부 농가에서 방역과 소독 등을 소홀히 했고 정부가 초기 대응에 실패한 것도 빠른 확산의 이유로 꼽힌다. 철새에 의한 감염 단계를 넘어 농가 간 직접 감염 사례까지 보고돼 확산 속도는 더 빠를 것이란 예상도 나온다.

[문] AI를 막을 수는 없는 건가.

[답] AI 바이러스를 보유하고 있는 철새는 중국에서 북극을 들렀다가 겨울에 한국으로 온다. 현실적으로 철새를 막을 순 없다. 병원성이 매년 바뀐다는 것도 문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2014년엔 H5N8형이었고 올해엔 H5N6형으로 바뀌었는데 북극에서 바이러스 유형이 바뀐 것”이라며 “인간의 감기처럼 변종이 자주 나타나기 때문에 대처가 쉽지 않다”고 했다.

[문] 영남지역만 확진 사례가 없다.

[답] 철새는 한반도 서쪽에 주로 머문다. 곡창지대인 데다 중국과 가깝기 때문이다. 지금까지 영남에서 발생 사례가 없는 이유다. 안심하긴 이르다. 15일엔 부산 기장군의 토종닭 농가에서 고병원성 AI 의심 신고를 접수했다.

[문] AI에 감염된 닭과 오리를 꼭 도살처분 해야 하나.

[답] AI에 걸린 닭이나 오리는 호흡을 통해 옆에 있는 닭이나 오리로 바이러스를 옮긴다. ‘바이러스 생산 공장’이라고 방역당국은 표현한다. AI 바이러스는 수송 과정에서도 인근 닭이나 오리로 전파된다. 빨리 도살해야 하는 이유다.

[문] 도살 처분 규모는 사상 최대인데 보상비는 오히려 적다.

[답] 16일까지 도살 처리(예정 포함)된 닭과 오리는 1658만4000마리에 달한다. 보상비는 600억원 안팎으로 추산된다. 2014년엔 1396만마리를 도살 처분했고, 보상비로 1017억원을 썼다. 이번엔 오리보다 가격이 싼 닭, 특히 산란계(알 낳는 닭)의 도살 처분이 많았다. 도살 처분된 조류 중 1006만마리가 닭이며 이 중 산란계가 883만2000마리다. 계란값이 뛰는 것도 산란계의 피해가 크기 때문이다.

[문] AI에 감염된 닭과 오리를 먹어도 괜찮은가.

[답] ‘감염된 조류는 유통되지 않으며 설령 유통되더라도 익혀 먹으면 안전하다’는 게 정부 입장이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관계자는 “도살 처분 작업자 등의 혈청을 확인하고 있는데 인간 감염 여부는 아직 한국에서 보고된 바 없다”고 했다.

[문] 백신이 가장 효과적이라는데.

[답] AI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올라가면 백신을 투여할 수 있다. 가장 효과적이지만 비용과 인력의 현실적인 문제가 있다. 지난 9월 말 기준 전국의 닭은 1억5649만마리, 오리는 877만마리다.

[문] AI에 감염된 농가의 보상책은.


[답] 감염된 농가엔 시가의 80%, 인접 농가엔 시가의 100%를 정부가 도살 처분 보상금으로 준다. 통계청이 정한 평균 소득을 최장 6개월간 해당 농가에 주기도 한다. 농가가 새로운 닭과 오리를 들여올 때 필요한 비용도 ‘입식 융자’란 이름으로 정부가 대출해준다.

[문]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으로 상향되면 무엇이 바뀌나.

[답] 발생 인접 지역에만 있던 초소가 전국 주요 도로로 확대된다. 소독기도 설치하기 때문에 교통 상황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 축산시설과 전통시장의 생닭 가게도 폐쇄될 수 있다.

  • H5N6

    2016년 11월 중순부터 한국을 휩쓸고 있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 ...

  • HFSP[Human Frontier Science Program]

    1989년 착수된 G7국가간의 유일한 생명과학 협력 프로그램. 뇌과학, 분자생물학 분야 국...

  • HTS거래

    이달말부터는 "HTS(홈트레이딩시스템)"를 통해 미국주식을 안방에서 사고 팔수 있게 된다....

  • HMU[hit me up]

    미국 10대들이 데이트 신청 때 자주 쓰는 은어 ''hit me up''의 약어. 소셜 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