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경제고통지수

[economic misery index]

국민이 피부로 느끼는 경제적인 삶의 질을 수치로 나타낸 것으로 미국의 경제학자 오쿤이 착안했다. 물가상승률(인플레이션율)과 실업률을 합해 계산한다.

예를 들어 전반적으로 물가가 상승할 경우 국민은 이전보다 더 많이 지출해야 한다. 설사 임금이 올라 가계 소득이 증가한다 하더라도 물가상승률이 소득증가율보다 높으면 가계의 경제적 고통이 커진다. 실업 역시 직업을 갖지 못한 사람이 많아지면 당장 소득이 없기 때문에 국민이 느끼는 경제적 고통은 커지게 된다.

경제고통지수 산출은 한 나라의 물가상승률이 4%이고 실업률이 16%일 경우 그 나라의 고통지수는 20이 되는 식이다.

관련어

  • 가업상속공제

    기업이 지속성을 가질 수 있도록 가업을 승ㄱㅖ할 경우 세부담을 덜어주는 제도. 피상속...

  • 금지금[Gold Ingot,Gold Bullion]

    순도 99.5% 이상의 금괴와 골드바 등 원재료 상태의 금을 말한다. 2003년 6월까지는...

  • 과세 표준

    세금을 부과할 때 기준이 되는 가격·수량 등을 말한다. 종합토지세에서는 땅값, 소득세는 소...

  • 가계총처분가능소득[: Personal Gross Disposable Incom, PGDI]

    가계 구매력을 보여주는 지표. 가계소득에서 세금과 연금 등을 빼고 소비 및 저축으로 처분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