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음압병실

[negative pressure room]

병원 내부의 병원체가 외부로 퍼지는 것을 차단하는 특수 격리 병실.

전염병 확산 방지 등을 이유로 환자를 외부 및 일반 환자들과 분리하여 수용하고 치료하기 위한 병실이다.

병실 내부의 공기압을 낮춰 공기가 항상 병실 안쪽으로만 흐르도록 설계해 바이러스나 병균으로 오염된 내부 공기가 외부로 배출되지 않도록 했다.

결핵, 홍역, 독감 등과 같은 공기를 매개체로 하는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한 필수 시설이다. 하지만 비용 부담이 커 대형병원들마저 설치를 꺼린다.

2020년 2월 23일 현재 음압병상은 755실, 1027병상이며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음압)은 161병실, 198병상이다.

이날 현재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의 지역별 가동률은 서울 77.4%, 부산 100%, 대구 100%, 인천 37.5%, 광주 75%, 대전 62.5%, 울산 20%, 경기 61.5%, 강원 100%, 충북 100%, 충남 85.7%, 전북 25%, 전남 0%, 경북 100%, 경남 75%, 제주 37.5%에 이른다.

현재 이미 가동률이 100%를 넘어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이 부족한 지역에서는 지역 공공병원 또는 민간종합병원의 음압병실을 순차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 유상감자

    회사가 주식 수를 줄여 자본을 감소시킬 때 회사에서 자본금의 감소로 발생한 환급 또는 소멸...

  • 앱스토어[App Store]

    ''애플리케이션 스토어''(응용프로그램 시장)의 줄인 말이다. 2008년 7월 애플이 자사...

  • 액면발행[par issue]

    주식이나 공사채를 액면가액으로 발행하는 것을 말한다. 주식 및 사채는 액면, 액면 초과 또...

  • 이자평형세[interest equalization tax]

    투기적 자본 유출입에 대한 국내외 금리차를 세금으로 부과하는 제도. 이자평형세 제도는 자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