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테크시티

[Tech City]

영국의 신흥 벤처산업지역. 2010년 초까지 빈민가였으나 영국정부가 자본금한도, 설립, 폐업에 대한 규정을 자유화하는 등의 혁신적 창업 정책을 추진하면서 영국의 혁신을 이끄는 벤처산업단지로 거듭나고 있다.

소셜미디어 관리앱 제작업체 트윗덱, 게임업체 킹닷컴 등 유명 벤처기업들이 이곳에서 크고 자랐다. 특히 테크시티는 전 세계 ‘핀테크(FinTech)’ 관련 스타트업의 중심지로 떠올랐다. 글로벌 컨설팅 기업 액센츄어에 따르면 2013년 영국의 핀테크 산업 성장률은 전년 대비 600%에 달했다. 미국 실리콘밸리의 핀테크 산업 성장률(190%)의 세 배가 넘는다.

●영국정부의 지원책
테크시티의 성공을 위해 영국정부는 창업에 대한 진입 문턱을 낮췄다. 우선 법인등기 절차를 데이터베이스(DB)화해 온라인으로 모든 절차를 처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었다.

정부 운영 사이트인 ‘컴퍼니스 하우스’에 접속해 회사명, 주소, 자본금, 주주 등 기본 정보를 입력한 뒤 수수료 15파운드(약 2만6000원)를 내면 하루 만에 법인설립 등기를 마칠 수 있다. 법인의 등기이사 수와 임기에 대한 제한도 없앴다. 16세 이상의 회사 운영자 한 명만 있으면 된다. 자본금 제한도 없다. ‘0원’으로도 기업을 설립할 수 있다.

창업만큼 폐업도 자유롭다. 회사가 경영상 어려움에 처하면 근로자를 정리해고 할 수 있는 ‘리던던시(redundancy)’라는 규정이 있다. 근로자를 해고할 때 법으로 정해진 퇴직수당만 지급하면 언제든 폐업할 수 있다. 이뿐만이 아니다. 연대보증 제도도 없고 회사가 부도나더라도 경영자는 자본금에 한해서만 책임을 지면 된다. 실패에 대한 부담 없이 재창업에 도전할 길을 터주기 위해서다.

  • 통합 증거금 서비스

    원화 계좌로 해외 주식을 매수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 해외 주식을 사려면 원래는 환전 ...

  • 트러블 슈팅[trouble shooting]

    정보기술(IT)업계의 용어로 시스템에서 발생하는 복잡한 문제들을 종합적으로 진단해 처리한다...

  • 통계학[statistics]

    수학의 한 부분으로 사회현상을 데이터 분석에 의해 관찰, 연구하는 학문. 통계학은 집단에 ...

  • 특혜 원산지규정[preferential rules of origin]

    상품이 자유무역협정(FTA) 또는 일반특혜관세제도(GSP) 하에서도 관세 혜택을 받아 수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