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안티프래질

[antifragile]

충격을 받으면 깨지기 쉬운’이란 뜻의 ‘프래질(fragile)’의 반대 의미로 ''블랙스완''으로 잘 알려진 나심탈레브가 만든 용어다. 그는 “보통 ‘프래질’의 반대말은 ‘강건한(robust)’이나 ‘탄력적인(resilient)’이라고 생각하지만 충격을 받으면 더 단단해지는 안티프래질이 반대개념”이라면서 “경제는 살아 있는 유기체와 비슷해서 평소 작은 실패를 통해 스트레스를 받아야 큰 위기가 왔을 때 견딜 수 있는 강한 체질로 진화한다”고 설명했다.

  • 연·기금[pension funds]

    기금은 특정 공공사업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정부지원 등을 받아 설립된다. 넓은 의미로 정부...

  • 외화가득률[rate of foreign exchange earning]

    수출금액에서 수출품 생산에 투입된 수입원자재비를 뺀 잔액을 외화가득액이라 한다. 외화가득률...

  • 월패드[wall-pad]

    비디오 도어폰 기능뿐 아니라 조명ㆍ보일러ㆍ가전제품 등 가정 내 각종 기기를 제어할 수 있는...

  • 임베디드 브라우저[embedded browser]

    컴퓨터의 익스플로어 (Explorer)와 같이 모바일이나 가전기기에서도 인터넷 접속 및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