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페이-퍼-게이즈

[pay-per-gaze]

2013년 8월 구글이 특허 출원한 눈동자 추적 기술. 이 기술을 활용하면 구글이 향후 내놓을 안경 형태의 모바일 기기 ''구글 글라스''에 달린 작은 카메라가 사용자의 시선과 표정을 분석해 사람들이 어떤 광고를 봤는지, 어떤 광고가 사람들의 시선을 끄는지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다. 광고주는 TV의 시청률이나 신문의 발행 부수처럼 간접적인 지표가 아닌 사람들이 정확히 광고를 본 횟수만큼 광고료를 낼 수 있게 된다. 표정까지 분석하기 때문에 심지어 ''광고에 대해 갖는 감정''까지도 광고료 정산에 이용할 수 있다.

정보기술(IT) 전문매체 BGR은 "구글이 사용자들의 감정을 수집해 판매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수많은 구글 글라스 사용자에게서 모은 정보를 구글이 가공해 판매할 경우 광고업계는 빅데이터 혁명에 직면하게 될 전망이다. 이 기술은 인터넷 광고에서 클릭한 횟수만큼 광고료를 내는 ''페이-퍼-클릭'' 시스템을 오프라인으로 확장한 개념이다. ''페이-퍼-클릭''과 달리 눈으로 보는 모든 광고에 적용할 수 있기 때문에 인터넷 광고뿐만 아니라 신문, 잡지, 전광판 광고에도 적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 패턴인식[pattern recognition]

    기계가 문자, 음성, 도형 등을 식별하는 것. 자연어처리, 시멕틱 웹, 텍스트 마이닝...

  • 팔로우[follow]

    누군가를 따른다는 뜻으로 특정 트위터 이용자의 글을 보겠다는 것이다. 자신이 다른 사람을 ...

  • 페이지 뷰[page views]

    사용자가 웹 페이지를 보는(요청한) 횟수를 말한다. 한 사용자가 동일한 URL을 여러 번 ...

  • 풀브라우징[full browsing]

    휴대전화나 스카트폰의 무선인터넷에서도 일반 인터넷 사이트와 같은 문서와 동영상을 볼 수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