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VAN 수수료

 

카드사가 카드결제 단말기를 설치·운영하는 VAN사(결제대행업체)에 지불하는 서비스 이용료.

결제금액과 상관없이 결제건당 70~150원의 수수료를 책정하는 정액제와 결제금액의 일정비율을 수수료로 지급하는 방식인 정률제로 나뉜다.

카드사는 2015년 중반까지도 정액제를 유지해왔으나 2018년 7월31일부터 VAN수수료 산정체계를 정액제에서 정률제로 개편해 실시하고 있다. 원가 이하 수수료율이 적용되는 영세·중소 및 특수가맹점을 제외한 일반가맹점 약 35만개, 전체 가맹점 약 267만개 대상으로 밴 정률제가 도입된 것이다.

  • VAR 자본금 모델

    보유중인 금융상품에서 하루 동안 발생할 수 있는 최대 손실액을 추정한 수치다. 선물옵션 등...

  • VM 모바일뱅킹[VM mobile banking]

    은행들이 금융 칩을 장착하지 않은 휴대전화에서 제공하는 모바일뱅킹 서비스를 말한다. VM을...

  • VMD[visual merchandiser]

    브랜드 컨셉트에 맞춰 제품을 전시하는 등 매장 전체를 꾸미는 직종이다. 매장을 새로 낼 때...

  • VCP[VISA cloud-based payments, VCP]

    카드정보를 카드사 서버에 저장한 뒤 결제 때마다 가상 카드정보와 암호화 키를 회원 스마트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