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비자금

 

무역과 계약 등의 거래에서 관례적으로 발생하는 리베이트(사례금)나 커미션 또는 회계처리의 조작으로 생겨난 부정한 돈을 세금추적이 불가능하도록 특별관리해둔 자금.
1987년 국세청이 범양상선의 외화유출사건을 발표하면서 이 단어가 처음 사용됐다. 비밀적립금이라고도 불린다. 비자금은 공식적인 기업의 재무제표 감사에서도 쉽사리 드러나지 않는다. 외형누락과 순이익조작 등으로 탈세와 외화유출을 행하는 업체가 많다는 것이 공공연한 비밀로 알려져 있을 뿐이다. 보통 ‘B’ 표시의 메모지를 통해 회사 경리로부터 타내며 정치자금도 주로 이 항목에서 지출된다.

  • 빌딩자동제어

    빌딩의 방제실이나 기관실에서 빌딩의 냉난방부터 전기, 소방, 경비업무를 모두 관리 제어할 ...

  • 반입·반출

    형태는 외국과 무역이지만 수출입 관세를 부여하지 않는 교역. 통독이전에 서독이 동독과 교류...

  • 베르테르 효과

    또는 평소 존경하거나 선망하던 인물이 극단적 선택을 할 경우, 그 인물과 자신을 동일시해서...

  • 범핑 기술

    가장 작은 반도체 패키지를 만드는 마이크로 기술로 기존의 골드와이어를 이용한 리드프레임 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