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유로빌

[euro bill]

유로빌은 만기가 1년 미만인 채권으로 금리는 0.5~0.8% 수준이다. 유로본드에 반대하는 독일의 입장을 고려해 영국의 신문 파이낸셜 타임스(Financial Times)가 제안한 개념이다. 독일 국채 1년물 금리가 ‘0’인 것을 고려하면 독일에게 비용 부담은 되지만 유로본드에 비해 그 규모는 실제로 크지 않다. 이에 반해 1년물 국채 금리가 5%를 조금 밑돌 정도로 높은 스페인과 이탈리아는 유로빌 발행으로 자금 조달 비용을 크게 낮출 수 있게 되는 셈이다.

  • 유량[流量, flow]

    일정 기간, 즉 시간 단위당 정의되는 측정 지표로 소득, 소비, 저축, 투자, 수요, 공급...

  • 안정·성장협약[Stability and Growth Pact, SGP]

    유럽통화동맹(EMU) 회원국들이 건전한 재정균형과 낮은 공공부채를 유지하도록 하기 위한 재...

  • 임금동결[wage freeze]

    정부 또는 회사 경영자에 의해서 봉급 증가에 대해 부과된 제한. 임금동결은 재무적 긴급의 ...

  • 앱스토어[App Store]

    ''애플리케이션 스토어''(응용프로그램 시장)의 줄인 말이다. 2008년 7월 애플이 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