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시장질서교란행위

 

회사의 미공개 중요 정보(상장법인 외부에서 생성된 시장정보·정책정보 등 포함)를 매매 등에 이용하거나 시세조종의 목적이 없더라도 시세에 부당한 영향을 주거나 줄 우려가 있는 거래 행태를 말한다.

2015년7월1일부터 기존 불공정거래에는 해당하지 않지만 시장질서를 교란하는 행위로간주되어 과징금 부과 대상이다.

과거에는 미공개정보를 이용하는 규제 대상자가 를 회사 내부자에 한정되었지만 2015년 7월부터는 1차 정보수령자에서 2차, 3차 등 다차 정보수령자로 확대됐다.

미공개 정보를 직접 제공하거나 1차적으로 수령해 불공정 거래를 하면 형사처벌을 받지만 2차 이상의 다차 수령자는 ‘시장질서를 교란하는 행위’로 금융당국으로부터 과징금(행정제재)을 부과받는다.

시장질서교란 행위자는 위반 행위로 얻은 이익이나 회피한 손실액의 최대 1.5배에 해당하는 과징금을 물어야 한다. 과징금 상한선은 없다.

  • 시간 비일관성[time inconsistency]

    어느 시점에서는 최적으로 보였던 행동이 미래에는 최적이 아닌 현상을 말한다. 정책에 있어서...

  • 세무조정

    회사에서 결산시 얻은 순이익에서 세금계산을 위한 각 항목을 더하거나 빼서 세금부과의 기초가...

  • 소비자신뢰지수[Nielsen Global Consumer Confidence Index]

    다국적 조사기업인 닐슨컴퍼니가 전세계 6개월마다 주요 51개국의 2만8000명을 상대로 직...

  • 시코노믹스[Xiconomics]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경제정책 노선. 시진핑과 이코노믹스를 합한 것이다. 시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