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밀레니엄 라운드

[millenium round]

우루과이라운드(UR)에 이은 새로운 대규모 다자간무역협상을 일컫는 말이다. 원래는 ‘뉴 라운드’로 불렸으나 리언 브리튼 유럽연합(EU) 집행부위원장이 2000년부터 본격적인 회의가 열림에 따라 ‘밀레니엄 라운드’라고 이름 붙이자고 제안해 최근 들어 많이 사용되고 있다. 이 회의는 1996년 호주가 주창했으며 미국과 EU 등이 가세해 1999년 말 협상대상을 선정하고 2000년부터 본격적인 각국간 협의가 진행된다. 회의 의제로는 쌀시장개방, 공산품 추가관세인하, 정부조달, 지적재산권, 정보통신 및 해운서비스 분야의 개방확대 등이 중점적으로 다루어질 예정이다. 쌀수출국들은 쌀시장의 완전 개방을 요구하고 있지만 인도 등 일부 국가들은 이러한 협상이 개발도상국의 농업을 황폐화시킬 것이라며 반대하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 모회사[parent company]

    의결권주 소유를 통하여 자회사를 통제하거나 실질적으로 소유하고 있는 회사. 모회사는 대개 ...

  • 마빈스[MAVINS]

    멕시코, 호주, 베트남, 인도네시아,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첫번째 글자를 딴 용어...

  • 미국중재협회[American Arbitration Association, AAA]

    세계 최대의 분쟁해결 기관으로 법원을 대체할 효과적인 중재제도 도입을 위해 지난 1926년...

  • 머신 러닝[Machine learing]

    머신 러닝은 클라우드 컴퓨터가 학습 모형을 기반으로 외부에서 주어진 데이터를 통해 스스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