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사망채권

[death bond]

비싼 보험료를 내기 어렵거나 보험금을 일찍 받고 싶은 보험 가입자들의 보험증서를 매입, 유동화한 다음 연금이나 헤지펀드에 되파는 투자 상품이다. 보험료가 부담스러운 노인들은 자신이 사망할 때 받을 보험금을 생명결제회사에 전부 넘기고, 이 대가로 생명결제회사는 매달 보험료를 대신 내주고 현 시점에서 사망 시 보험금의 20~40% 정도를 개인에게 미리 지불한다.

생명결제회사는 이렇게 사들인 보험증권을 채권의 형태로 만들어 5-6%의 수수료를 받고 투자은행이나 헤지펀드 등에 재판매한다. 따라서 보험 가입자가 일찍 사망하면 사망할수록 투자자의 이득이 커지게 된다. 사망 채권의 정식 명칭은 ''생명 결제 담보부 증권(life settlement-backed security)''이다.

  • 수익가치

    미래에 회사가 얼마를 벌어들일 수 있는지를 현재 가치화한 가액을 뜻한다. 미래수익력은 향후...

  • 선밸리 콘퍼런스[Allen & Company Sun Valley Conference]

    미국 투자회사 앨런앤드컴퍼니가 매년 7월 초 아이다호주의 휴양지 선밸리에서 개최하는 IT ...

  • 싱글 이코노미[Single Economy]

    독신 경제. 미혼의 독신남녀들이 만들어 내는 경제시장을 말한다. 싱글 이코노미는 ...

  • 수직적 분업[vertical international specialization]

    수직적 국제분업이라고도 한다. 선진공업국과 개발도상국 간에, 선진국이 자본집약적인 공업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