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무역이득공유제

 

자유무역협정(FTA)로 인해 수혜를 받는 기업의 이익 일부를 환수, 농어업 등 피해산업을 지원하자는 제도.
2012년 10월 홍문표 새누리당 의원 등 농림수산식품위 소속 여야의원들이 발의한 ‘자유무역협정 체결에 따른 농어업인 등의 지원에 관한 특별법’이 근간을 이루고 있다.
법안의 내용을 보면 한·미 FTA가 발효된 2012년 3월15일을 기점으로 제조업과 서비스업 등 업종별 이익과 피해 규모를 조사한 뒤 향후 15년간 3조원의 기금을 마련, 농어업인의 피해를 지원하자는 게 골자다. 객관적인 조사를 위해 필요할 경우 민간단체나 개인, 연구기관에 협조를 요청할 수 있는 조항도 마련했다. 농민단체들의 피해 주장을 받아들일 수 있는 근거인 셈이다.
정부는 기업의 노력으로 얻은 성과를 조세 외에 별도 법률로 환수토록 하는 것은 자유로운 기업활동을 보장한 헌법에 위배된다는 입장이지만 총선이나 대선이 다가오면 표심을 잡으려는 정치권에 의해 주요 입법화 요구가 거세지는 등 주요 정치사안으로 떠오르곤 한다.

  • 명목이자율[nominal interest rate]

    인플레이션을 감안하지 않은 이자율을 말한다. 이에비해 실질이자율은 인플레이션을 감안해 조정...

  • 명의개서[stock transfer]

    주식거래는 매매 등의 방법을 통해 발행회사와는 아무런 관계없이 당사자간에 이루어진다. 그러...

  • 미신경제학[voodoo economics]

    부두(voodoo)는 미국 남부에서 행해졌던 일종의 주술적 종교를 말하는데로, 미신경제학은...

  • 문화마케팅

    기업이 문화를 매개로 하여 자사의 이미지를 높이기 위한 마케팅 기법을 말한다. 표면적으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