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자동투자옵션

[default option]

퇴직연금 가입자가 별다른 운용방식을 지정하지 않으면 퇴직연금 운용사(금융회사)가 자체투자전략에 따라 주식이나 채권등에 자산을 투자하는 제도다.

미국 칠레 등에서 시행 중이다. 미국에선 별도 운용지시를 하지 않은 가입자들이 ‘타깃데이트펀드(TDF)’ 등에 자동 가입되도록 하고 있다. TDF는 가입자 나이에 따라 주식투자 비중이 자동으로 조절되는 방식이다. 미국의 디폴트옵션 가입자 비중은 80%에 달한다.

칠레는 2002년 ‘멀티펀드’라는 이름의 디폴트옵션 제도를 도입했다. 운용지시를 내리지 않은 가입자를 35세 이하, 36~55세, 56세 이상으로 구분해 연령이 낮을수록 주식 비중이 높은 디폴트옵션 펀드에 자동으로 가입시키는 식이다.
미국에서는 가입자 나이에 따라 운용방법이 바뀌는 ‘타깃데이트펀드(TDF)’ 등의 상품을 주로 활용한다.


한국의 경우에도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원리금보장형 상품의 수익률이 갈수록 떨어지자 디폴트 옵션에 대한 관심이 점증하고 있다.

관련기사

  • [연금이 미래다] "퇴직연금 저금리 예금 등에 방치…한국형 디폴트옵션제 도입해야"

    “가입자가 직접 운용지시를 내려야 하는 확정기여(DC)형 퇴직연금을 살펴보니 전체의 40% 이상이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았더군요. 퇴직급여가 그냥 현금성 자산에 방치돼 있는 겁니다.”(남재우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한국형 디폴트옵션 제도를 도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퇴직연금에 대한 일반 가입자들의 이해도가 떨어지기 때문이다. 디폴트옵션은 퇴직연금 사업자(금융회사)들이 별도 운용지시를 내리지 않은 DC형 가입자들의 돈을 미리 짜놓은 포트폴리오에 맞춰 운용하는 제도다. 이승현 한국투자신탁운용 솔루션본부장은 22일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퇴직연금 정책 세미나’에서 “가입자 은퇴소득 확보와 정부 재정부담 완화를 위해 디폴트옵션 도입은 필수”라고 강조했다. 디폴트옵션 도입이 시급한 이유는 저금리 환경 속에서 원리금보장형 상품의 수익률이 갈수록 떨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DC형 퇴직연금 가입자가 별도로 운용지시를 하지 않으면 퇴직급여액은 자동으로 1년짜리 정기예금 등에 적립된다. DC형 퇴직연금 적립금의 원리금보장상품 투자 비중은 77%에 달한다. 전문가들은 미국 호주 등의 제도를 참고해 한국형 디폴트옵션을 만들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예컨대 미국에선 별도 운용지시를 하지 않은 가입자들이 ‘타깃데이트펀드(TDF)’ 등에 자동 가입되도록 하고 있다. TDF는 가입자 나이에 따라 주식투자 비중이 자동으로 조절되는 방식이다. 미국의 디폴트옵션 가입자 비중은 80%에 달한다. 칠레는 2002년 ‘멀티펀드’라는 이름의 디폴트옵션 제도를 도입했다. 운용지시를 내리지 않은 가입자를 35세 이하, 36~55세, 56세 이상으로 구분해 연령이 낮을수록 주식 비중이 높은 디폴트옵션 펀드에 자동으로 가입시키는 식이다. 전문가들은 디폴트옵션이 근로자 이익을 보호하는 장치인 만큼 편입 상품의 선정 기준을 엄격하게 평가하고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황정수/안상미 기자 hjs@hankyung.com

    2014-07-23
  • 지불용의[willingness to pay]

    재화의 구입 희망자가 재화 구입을 위해 지불하고자 하는 최고 금액을 일컫는다. 구입 희망자...

  • 자동차 리콜

    자동차가 안전 기준에 부적합하거나 안전 운행에 지장을 주는 결함이 있을 때 자동차 제작·조...

  • 전계방출 디스플레이[field emission display, FED]

    전계방출디스플레이는 TV브라운관이나 컴퓨터 모니터로 사용되던 CRT와 유사한 자체발광형 디...

  • 자동차 탄소포인트제

    승용 및 승합차 운전자가 주행거리를 줄이거나 친환경 운전을 실천할 경우 인센티브를 제공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