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일수벌금제

[day-fine]

범행의 경중에 따라 일수를 정하고 피고인의 재산 정도를 기준으로 산정한 금액에 일정 비율을 곱해 최종 벌금액수를 정하는 식이다. 벌금을 소득의 많고 적음에 따라 달리 부과해야 적절한 징벌효과가 나올 수 있다는 발상에서 나온 제도다. 핀란드, 스웨덴, 덴마크, 독일, 멕시코, 마카오 등지에서 이 제도를 채용하고 있다.

관련어

  • 이지 머니[easy money]

    미국ㆍ유럽 등 선진국들이 금융위기극복을 위해 막대한 유동성을 풀면서 조달비용이 낮아진 자금

  • 인디언 카지노[tribal casino]

    미국 연방정부가 캘리포니아 등 미국 전역에 산재해 있는 인디언 자치구역 정부에 세입방편으로...

  • 에볼라 바이러스[Ebola virus]

    치사율이 90%에 달해 ‘죽음의 바이러스’로 불린다. 환자의 혈액과 침·땀·정액 등 체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