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스마트폰 중독

 

스마트폰에 지나치게 몰입해 통제할 수 없는 상태를 말한다. 스마트폰 사용자는 기기를 통해 정보를 얻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다른 사람들과 사회적 교류를 한다. 이를 통해 즐거움과 같은 보상을 받는다. 이 같은 과정이 반복되면 무의식적으로 스마트폰을 보는 행동이 습관으로 바뀌고 중독된다. 스마트폰에 지나치게 몰입해 다른 것에 집중하지 못하고 한시도 스마트폰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상태다. 길을 걸으면서 스마트폰에서 눈을 떼지 못하는 스몸비족은 스마트폰 중독일 가능성이 높다.
스마트폰에 중독된 사람은 다른 일상 행동을 할 때도 스마트폰을 들여다볼 가능성이 높다. 사고 위험은 더 높아진다. 민경복 서울대 의대 예방의학교실 교수와 서울대 보건환경연구소 공동연구팀이 국내 대학생 608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더니 36.5%가 스마트폰 중독이었다. 스마트폰에 중독된 대학생들은 일상생활을 하다가 미끄러짐, 충돌, 지하철 출입문 끼임 등의 사고를 경험할 위험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1.9배 높았다. 추락이나 미끄러짐 사고 위험은 2.08배, 충돌 사고 위험은 1.83배 높았다. 이 같은 이유로 하와이 호놀룰루시는 보행 중 스마트폰 사용을 제한하는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스마트폰 중독은 정신건강과도 밀접한 연관이 있다. 스마트폰에서 나오는 강한 청색광에 오랜 시간 노출되면 생체리듬이 깨질 위험이 크다. 인체는 눈으로 들어오는 빛을 통해 낮과 밤을 인식해 생체 리듬을 조절한다. 밤 시간 과도하게 스마트폰을 사용하면 인체가 낮과 밤을 혼동하기 쉽다. 수면장애를 겪을 가능성이 높아지고 우울, 불안 등의 정신질환으로 이어질 위험도 크다.

스마트폰에 중독되는 사람은 정신건강에 문제가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민 교수팀에 따르면 스트레스, 우울, 불안감이 있는 대학생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스마트폰을 2배 정도 많이 썼다. 스트레스 수준이 높은 대학생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2.19배 스마트폰을 많이 사용했다. 자살 생각을 한 사람은 2.24배나 스마트폰 중독 위험이 높았다. 최근 1년 동안 우울과 불안감을 경험한 사람도 마찬가지다. 스트레스, 우울, 불안 등의 증상이 심하면 뇌 기능에 영향을 준다. 스스로 통제하고 충동을 조절하는 기능이 떨어질 위험이 크다. 호르몬도 변한다. 대뇌 보상회로에 영향을 주는 신경전달물질 분비에 문제가 생겨 스마트폰을 지나치게 많이 사용할 위험이 크다. 스마트폰 중독은 알코올, 마약 등의 물질 중독과 비슷한 원인으로 발생한다. 위험도도 다른 물질 중독과 다르지 않다.


정신건강에 문제가 있는 사람들이 스마트폰에 중독되면 생체 리듬이 깨져 수면 장애 등으로 이어질 위험이 크다. 이 때문에 정신건강이 더 나빠지는 악순환이 반복될 우려가 있다. 스마트폰 중독에 좀 더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 이유다.


유아, 아동들의 스마트폰 사용도 늘고 있다. 스마트폰 중독 등 정신질환으로 이어질 위험이 크다. 장시간 화면을 보다 안구건조증 등 안과질환이 생길 가능성도 높다. 성장기에 자세가 나쁘면 성장장애로도 이어질 우려가 있다.

  • 수인성 감염병

    세균, 바이러스 등으로 오염된 물을 통해 감염되는 질환이다. 세균과 바이러스가 오염된 물을...

  • 상속세법 개정안

    최대 주주가 상속할 경우 적용되는 30%의 주식 할증률을 인하하는 것을 골자로하는 상속세법...

  • 선박채권보험

    국내 조선업체가 제작하는 선박을 구입하는 데 필요한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해외 선주사가 발...